2022 파워人100
2022.01.28 (금)

본문

광고


탑기사

신동빈
생년월일1955년 2월 14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국외
직 업오너기업인
직장명롯데지주 대표이사 겸 롯데그룹 회장
취미/종교스키, 야구 관전 /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동영상 채널 Who

◆ 생애

신동빈은 롯데지주 대표이사 겸 롯데그룹 회장이다.

코로나19로 그룹의 주축사업인 유통, 호텔, 식품 등이 모두 타격을 받은 탓에 사업의 체질개선과 새로운 성장동력 발굴을 강조하고 있다.

안정적 지배구조를 만들기 위해 한국 롯데 지배구조의 정점인 호텔롯데 상장을 추진하고 있다. 일본과 연관성, 총수 일가의 경영비리 등으로 훼손된 그룹의 이미지를 개선하는 데 힘을 쏟고 있다.

임직원들에게 코로나19의 위기를 기회로 만들기 위해 시너지 창출, 능동적 태도, 사회적 가치 창출을 강화하라고 요구하고 있다.

1955년 2월14일 일본 도쿄에서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

일본 아오야마가쿠인대학교 경제학부와 미국 콜롬비아대학교 대학원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일본 노무라증권에서 직장생활을 시작한 뒤 일본 롯데상사에 이사로 입사했다. 롯데케미칼의 전신인 호남석유화학 상무로 자리를 옮기면서 한국 롯데그룹에 발을 내디뎠다.

롯데그룹 기획조정실 부사장과 부회장을 거쳐 회장에 올랐다.

석유화학과 렌터카사업을 포함해 최근 10년 동안 35개 기업을 공격적으로 인수합병하며 롯데그룹을 재계 순위 5위까지 끌어올렸다.

겸손하고 예절을 중시한다. 조용하지만 추진력이 강해 인수합병에서 거침없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아버지 신격호 전 명예회장을 따라 현장경영을 중시한다.

◆ 경영활동의 공과

△조직개편으로 주요 사업군 총괄대표에게 힘실어
신동빈은 2021년 11월25일 연말 정기인사와 동시에 조직개편을 실시했다.

조직개편의 핵심은 5년 가까이 이어오던 BU(비즈니스유닛)체제를 접고 HQ(헤드쿼터)체제를 도입하기로 한 것이다.

롯데그룹은 우선 출자구조와 사업분야의 공통성 등을 고려해 계열사를 모두 6개 사업군(식품·유통·호텔·화학·건설·렌탈)으로 묶었다......
인물 기사정보
신동빈 그리는 미래는 롯데벤처스에, '롯데 망하게 할 기업'은 어디인가 남희헌 기자 2022-01-26
롯데그룹 성과 개념 바꾼다, 신동빈 지향점으로 인재 미래 가치 제시 남희헌 기자 2022-01-20
롯데그룹, 신동빈 주재 새해 첫 사장단회의 20일 열기로 임한솔 기자 2022-01-13
신동빈 롯데 의사결정에 민첩함을 강제하다, HQ는 BU와 뭐가 다른가 남희헌 기자 2021-11-26
롯데그룹 6개 사업군 4개 헤드쿼터로, 신동빈 더 책임지고 민첩하게 남희헌 기자 2021-11-25
롯데그룹 다음주 임원인사, 신동빈 출국 앞두고 인사안 확정한 듯 남희헌 기자 2021-11-15
롯데 신사업 발굴 절실, 신동빈 롯데지주 대표 이동우 부회장에 올리나 남희헌 기자 2021-11-07
신동빈 "창업주 신격호 도전과 열정 본받아 롯데그룹 미래 만든다" 남희헌 기자 2021-11-01

인기 기사

1  현대엔지니어링 공모주 흥행 빨간불, 건설사 상장에 시장 싸늘한 이유
2  [Who Is ?] 권영수 LG에너지솔루션 대표이사 부회장
3  LG에너지솔루션 '따상' 실패에도 진기록 풍성, 주가 상승 기대감 유효
4  한국비엔씨 먹는 코로나19 치료제 도입 가시권, 미국 빠른 허가 기대
5  LG에너지솔루션 주가흐름 기상도, 상장 첫날 '따상'은 글쎄
6  [Who Is ?] 이동우 롯데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7  [Who Is ?]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대표이사 회장
8  현대엔지니어링 기관투자자 수요예측 저조, 일반공모 흥행 부진할 듯
9  에코프로비엠 경영진, 주식 내부자거래 혐의로 검찰수사 받아
10  산업은행 회장 이동걸, 에디슨모터스 두고 "쌍용차 차입매수 의심"

인기 동영상

[키워드타임스] 내 딸의 알몸에 대해 이야기하지 마라, 가상인간과 성 상품화
[키워드타임스] 뇌 없는 가상인간, 인간의 내면을 갖춘 진짜는 언제 나올까
[정치톡톡] 안철수 선택은? 윤석열 단일화 담판과 대선 완주 득실 따져보면
[키워드타임스] 아담부터 에스파까지, 가상인간 '불쾌한 골짜기' 건너 진화
[이슈톡톡] NFT는 과연 투기수단인가, 본질적 가치 알면 투자할 곳 보인다

2022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