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대한항공, 항공우주전시회 아덱스2021에 참가해 첨단 항공기술 전시
김지효 기자  kjihyo@businesspost.co.kr  |  2021-10-19 11:04:2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리는 ‘2021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ADEX 2021)’에 마련된 대한항공 부스. <대한항공>
대한항공이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ADEX) 2021’에서 다양한 항공 관련 첨단기술을 선보인다. 

대한항공은 19일부터 23일까지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항공우주방산분야 전시회인 ‘아덱스2021’에 참가한다고 18일 밝혔다.

서울 아덱스는 1996년 서울 에어쇼로 출발해 2009년부터 지상방산분야까지 통합해 운영되고 있는 국내 최대 항공우주방산분야 전시회로 2년에 한 번씩 10월에 열린다. 올해는 28개 나라에서 440개 업체가 참가해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린다. 

대한항공은 이번 전시회에서 사단 무인기, 수직이착륙 무인기, 저피탐 무인기, 중고도 무인기, 하이브리드 드론, 지상표적감시기, 도심항공 모빌리티(UAM) 관제시스템, 소형 위성발사체 등 다양한 항공 관련 첨단기술을 선보인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최근 항공기 제작, 정비, 운송서비스 등 항공분야 전반에서 축적한 경험을 바탕으로 도심항공 모빌리티(UAM)사업분야에 진출하는 등 미래를 위한 사업영역 확대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며 “앞으로도 대한항공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항공우주산업체로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지효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한수원 유럽 신재생에너지 시장 노려, 정재훈 스페인 태양광사업 본격화
·  교보생명 상장 앞두고 체질전환 숨가빠, 신창재-어퍼너티 갈등 변수
·  증권사들 자산관리 고객잡기 경쟁, 특화점포와 마이데이터 투트랙 전략
·  가세연 진성호 서울의소리 열린공감, 대선판 달구는 정치 유튜브
·  기아 새 니로 사전계약 흥행 판매로 이어지나, 출고 시점과 가격이 변수
·  포스코인터내셔널 식량사업 확대 고삐, ESG경영 중요성 커져
·  산업은행 KDB생명 매각도 불안, 이동걸식 구조조정 물음표
·  몸집 커진 무신사 식상해질라, 한문일 커뮤니티커머스 초심 찾기
·  HK이노엔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 글로벌 진출 채비, 중국부터
·  블리자드 품은 마이크로소프트, 82조 투자 아깝지 않은 이유있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