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국제유가 브렌트유 약간 내려, 뉴욕증시는 독립기념일 맞아 휴장
박안나 기자  annapark@businesspost.co.kr  |  2020-07-05 12:13:1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국제유가가 하락했다.

3일 영국 런던ICE선물거래소의 8월물 브렌트유는 전날보다 배럴당 0.79%(0.34달러) 내린 42.80달러에 거래를 마무리했다.
 
▲ 3일 영국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8월물 브렌트유는 전날보다 배럴당 0.79%(0.34달러) 내린 42.80달러에 거래를 마무리했다.

원유 소비가 많은 미국에서 코로나19 재확산 우려가 높아지고 있어 국제유가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이날 미국에서 신규 확진자 5만4271명이 발생했다. 

미국 독립기념일 연휴를 맞아 뉴욕상업거래소(NYMEX)와 뉴욕증권거래소(NYSE)는 휴장했다.

연휴 전 마지막 거래일이었던 2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의 8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2.08%(0.83달러) 오른 40.65달러에 장을 마쳤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의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92.39포인트(0.36%) 오른 2만5827.36에 거래를 끝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는 14.15포인트(0.45%) 상승한 3130.0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53포인트(0.52%) 높아진 1만207.63에 각각 장을 마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안나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박정호 윤풍영 노종원, SK텔레콤 분할 투자회사에 인수합병 용사 집결
·  호텔신라 한옥호텔 건설 재개 검토, 이부진 숙원사업 꼭 이루고 싶다
·  한화솔루션 고부가 특소소재에 힘실어, 이구영 화학도 신사업 진격
·  LG전자 스마트폰 없어도 6G기술 리더 원해, 권봉석 미래 경쟁력 기반
·  케이카 에이치라인해운 상장 성공할까, NH투자증권 한앤컴퍼니 밀착
·  국내 건설사 러시아 진출 본격화, DL이앤씨 현대엔지니어링 적극적
·  이낙연 정세균 뒤집기 안간힘, 대세론과 세대교체론 샌드위치 '답답'
·  하림그룹 라면시장 출사표, 김홍국 고급화로 농심 오뚜기 빈틈 본다
·  은행권 MZ세대와 만나기 분주, 포스트 코로나19 홍대지역 다시 주목
·  메르세데스-벤츠 전기차 가격 확 낮춰, 한국에 고급차 확대 포석 깔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