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중국에서 코로나19 사망자 1600명 넘어서, 확진자는 6만8500명
이규연 기자  nuevacarta@businesspost.co.kr  |  2020-02-16 14:53:1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중국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망자 수가 1600명을 넘어섰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홈페이지를 통해 16일 오전 0시 기준으로 전국 성 31곳에서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6만8500명, 사망자가 1665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 5일 중국 후베이성 우한의 한 임시병원에서 보호복을 입은 의료진이 코로나19 환자들을 돌보고 있다. <연합뉴스>

15일 오전 0시와 비교해 확진자는 2009명, 사망자는 142명 각각 증가했다. 

코로나19 발원지인 우한을 포함한 중국 후베이성에서 15일 하루 동안 확진자 1843명, 사망자 139명이 나왔다. 

후베이성의 누적 확진자는 5만6249명, 사망자는 1596명으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 가운데 1만1272명이 중태에 놓였다. 9419명은 완치해 퇴원했다. 

확진자와 밀접하게 접촉한 사람 52만9418명 가운데 15만8764명이 의학적 관찰을 받고 있다.

중화권 지역의 누적 확진자는 84명으로 집계돼 15일 0시보다 3명 늘어났다. 사망자는 홍콩에서 1명 발생했다.

국가별로 확진자를 살펴보면 홍콩 56명, 대만 18명, 마카오 10명이다.

중국과 중화권 지역을 제외한 해외 누적 확진자도 16일 오전 기준으로 600명을 넘어섰다. 일본과 필리핀, 프랑스에서 사망자가 1명씩 나왔다.

국가별로 살펴보면 일본 337명, 싱가포르 72명, 태국 34명, 한국 29명, 말레이시아 22명 등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정세균 "자가격리 이행 중요한 시점, 입국자 격리에 빈틈 없어야"
·  NH농협은행,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대상 저금리 신용대출 내놔
·  대기업 면세점, 인천공항 임대료 인하 압박 위해 사업권 반납 꺼낼까
·  건설업종, 코로나19 악영향은 1분기보다 2분기에 더 크게 받아
·  메르스 때 안 보이던 대기업 총수들, 코로나19 대응 최전선에서 존재감
·  뉴욕증시 전망 엇갈려, "이미 바닥 찍고 반등" "지금보다 35% 하락"
·  대한항공 목표주가 하향, "단기 실적 타격받지만 항공시장 재편 수혜"
·  경기교육감 이재정 "초중고 개학 4월20일까지 최소 2주 더 연기해야"
·  SK이노베이션, 헝가리 배터리공장 증설 위해 인력을 전세기로 보내
·  우리은행 아동시설에 코로나19 후원금, 권광석 "사회공헌 확대"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건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