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새보수당, 서울중앙지검장 이성윤을 직무유기 혐의로 고발
이규연 기자  nuevacarta@businesspost.co.kr  |  2020-01-28 18:35:1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새로운보수당이 이성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장을 직무유기 혐의로 고발했다. 

새보수당 의원과 당직자들은 28일 이 지검장의 고발장을 대검찰청에 접수했다.
 
▲ 하태경 책임대표(왼쪽부터 세 번째)과 유승민 보수재건위원장(두 번째)을 비롯한 새보수당 의원들이 28일 서울 청와대 앞에서 '문재인 정권 검찰보복인사 규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에 앞서 이 지검장은 23일 최강욱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의 불구속기소가 그의 결재를 받지 않고 이뤄졌다는 사실을 추미애 법무부 장관에게 보고했다. 윤석열 검찰총장에게는 같은 내용을 24일 보고했다.

이를 놓고 새보수당 의원들은 28일 청와대 앞 기자회견에서 성명을 통해 “정치검찰로 지탄을 받아야 하는 사람은 검찰총장이 세 차례에 걸쳐 최 비서관의 기소를 지휘한 데 불응하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에게 직보를 올린 이 지검장”이라고 주장했다. 

새보수당 의원들은 추 장관을 향해서도 “검찰청법을 정면으로 위반한 불법 인사로 사법질서를 뒤흔들고 있다”며 “감찰을 받아야 할 사람은 추 장관”이라고 덧붙였다.

하태경 새보수당 책임대표는 기자회견에서 “추 장관이 검찰을 권력의 시녀로 만드는 데 앞장서고 있다”며 “법무부도 ‘범죄옹호부’로 전락하게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유승민 새보수당 보수재건위원장은 “문재인 대통령과 싸움에서 '윤석열 검찰'이 절대 지지 말라고 격려하고 싶다”며 “윤 총장이 끝까지 버틴다면 대한민국 법치의 역사가 새로 쓰일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대전 중구 접전, 민주당 황운하 41.4% 통합당 이은권 37.1%
·  화웨이 반도체에서 삼성전자와 협력 저울질, ‘적과의 동침’ 이뤄질까
·  러시아 쇄빙 LNG운반선 10척 나온다, 조선3사 가뭄에 단비 기다려
·  [오늘Who] 박정원 두산그룹 계열사 더 팔까, 두산건설 매각은 유력
·  삼성전자 목표주가 낮아져, "스마트폰 출하량 줄어 디스플레이도 부진"
·  미래한국당 비례 20석 확보할까, 코로나19로 노년층 투표율이 변수
·  인천 연수을 통합당 민경욱 인지도 높아, 정일영 이정미 단일화가 열쇠
·  변창흠, 토지주택공사 공모리츠로 집값도 잡고 재무부담도 완화하고
·  아시아나항공의 에어서울, 완전 자본잠식에 코로나19로 퇴출위기
·  서울 송파갑 통합당 김웅 '부동산', 민주당 조재희 '지역개발' 걸고 대결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건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