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오피니언
삼성전자 또 애플 디자인 베끼기 논란, 선도자 자부심에 큰 상처
임한솔 기자  limhs@businesspost.co.kr  |  2020-01-08 13:32:0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삼성전자가 CES2020에서 소개한 '삼성패스' 아이콘(위쪽)과 애플 '터치ID' 및 '페이스ID' 아이콘.
기업이 글로벌시장을 선도하기 위해서는 독창성과 창의성을 갖춰야 한다.

애플은 아이폰을 통해 스마트폰시대의 문을 열었다. 테슬라는 전기차가 실제로 도로에서 달릴 수 있다는 사실을 증명했다. 구글은 검색창 하나로 세계를 이끄는 IT 기업이 됐다.

국내에서도 LG전자는 의류관리기 ‘스타일러’로 새로운 생활가전의 가능성을 선보였다.

그렇다면 삼성전자는 어떤가? 누구나 인정하는 글로벌 기업이지만 독창성과 창의성이라는 점에서는 미흡하다는 말을 듣는다.

탄탄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다른 기업들의 사례를 벤치마킹해 더 큰 성과를 내곤 했지만 늘 세상을 뒤흔들 '한 방'을 보여주지는 못했다는 것이다.

삼성경제연구소에서 일하기도 했던 이원재 LAB2050 대표는 '2020년 창조의 시대 신 생존법'이라는 부제를 단 저서 ‘한국경제 하이에나를 죽여라’에서 한국 재벌기업의 상황을 '하이에나'로 묘사했다.

그는 “하이에나가 지닌 기술은 남의 먹잇감을 가로채거나 남이 먹다 남은 것으로 생존을 이어가는 것뿐”이라며 하이에나와 같은 습성을 버리고 창조성을 획득해야만이 주식회사 대한민국의 희망이 있다고 봤다.

물론 삼성전자는 최근까지 ‘하이에나’ 같은 추격자의 위치를 벗어나 선도자로 탈바꿈하기 위해 노력했고 상당한 성과를 내기도 했다.

특히 최근 출시한 폴더블(접는) 스마트폰 ‘갤럭시폴드’는 애플이 내놓은 아이폰 이후 최고의 '폼팩터' 상품으로 호평받고 있다. 품질 관련 논란이 있었지만 아무도 갤럭시폴드의 혁신성을 부정하지는 않았다. 

최근 개막한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 2020’에서도 삼성전자는 갤럭시폴드에 이어 세상을 놀라게 할 새로운 제품을 내놓을 것으로 '지구적' 기대를 받았다.

하지만 삼성전자가 CES에서 공개한 애플리케이션(앱) '삼성패스'의 일부 아이콘이 애플 디자인을 베꼈다는 논란에 휩싸이면서 삼성전자의 혁신 노력은 빛이 바랬다.

이 논란은 언론들이 생체인식 기술을 표현한 얼굴 모양 아이콘과 지문 모양 아이콘이 애플 보안기술 ‘터치ID’와 ‘페이스ID’의 아이콘과 흡사하다고 보도하면서 시작됐다.

아이콘 한두 개가 삼성전자의 제품이나 기술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지는 않을 것이다. 하지만 삼성전자는 아이콘의 디자인에 소홀했던 결과 여전히 애플을 따라가는 위치에 있다는 인식을 사람들에게 심어준 셈이 됐다.

IT매체 WCCF테크는 이번 디자인 관련 의혹을 두고 “오래된 습관은 쉽게 사라지지 않는다”고 꼬집었다. 삼성전자가 애플 스마트폰 디자인을 베꼈다는 의혹을 받아 2011년부터 7년 동안 특허침해 소송전을 벌인 점을 겨냥한 것이다.

최근 삼성전자는 더 이상 추격자가 아니라 선도자라는 자부심을 갖고 있는데 너무나 뼈아픈 대목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유한양행, 비소세포 폐암 신약 놓고 올해 국내에서 조건부 허가 가능
·  삼성전자 LG전자, 고효율 가전으로 미국정부의 ‘에너지스타상’ 받아
·  국제유가 나흘 만에 떨어져, 미국정부의 전략비축유 매입 무산 영향
·  텔콘RF제약 비씨월드제약 화일약품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  이재용, 삼성종합기술원 찾아 "국민에게 보답하는 길은 혁신"
·  외국언론 “삼성전자 ‘갤럭시크롬북’ 6일부터 미국에서 판매”
·  코스피 '외국인 매도'에도 1%대 반등, 코스닥은 4거래일째 올라
·  삼성전기 목표주가 하향, "갤럭시S20 저조해 카메라모듈 매출부진”
·  LG전자, 코로나19에 미국 테네시 세탁기공장 2주간 가동중단
·  코스피 코스닥 동반상승 출발, 체시스 진에어 우노앤컴퍼니 씨젠 급등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작성자가 파란색으로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건운동기간(2020. 4. 2. ~ 2020. 4. 14일) 에만 제공됩니다.
자동등록방지 코드   
  
실명의견등록
비실명의견등록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