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인석 착한부동산] 인천 계산역 주변 재개발 첫발, 투자수익 눈여겨볼 곳
등록 : 2021-11-25 17:21:31재생시간 : 08:03조회수 : 성현모
인천은 서울과 멀지 않지만 아파트 가격이 싼 편이다.

앞으로 발전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적은 초기 투지비용으로 오래된 빌라나 재개발 추진구역 부동산에 투자해 내 집 마련 목표를 달성하거나 상당한 투자수익을 기대해 볼 수 있다.

계산역 주변 부동산은 서울과 가깝고 주거여건이 좋아 눈여겨볼만 하다.

◆ 인천시 계양구

인천시 계양구는 인천의 북동쪽으로 서울과 가장 인접한 지역이다.

계양구 동쪽에 계양3기신도시 예정지가 있다. 바로 그 옆에 부천대장지구가 있다.

계양구 북쪽에는 검단신도시가 있다.

앞으로 주변 신도시가 자리를 잡으면 계양구도 동반발전할 가능성이 높다.

현재 서울 방면 대중교통의 핵심은 인천지하철1호선~공항철도 계양역 연계노선이다.

계산역에서 마곡나루역까지는 23분, 계산역에서 공덕역까지는 38분, 계산역에서 여의도역까지는 45분 걸린다.

◆ 계산역 북측 재개발 추진구역

계양구에서 가장 주목받는 곳은 계산역 일대 재개발 추진구역이다. 이제 시작 단계라 프리미엄이 많이 붙어있지 않은데 지역주민들의 기대감은 매우 높다.

4·5월부터 재개발 분위기가 감지되면서 1차 거래가 활발했다.

이 지역은 인천에서 가장 주목받는 단지가 될 곳으로 꼽힌다. 서울과 가깝고 검단신도시, 계양신도시와도 가깝다. 계양산을 끼고 있는 ‘숲세권’이기도 하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위치는 계양구 계산동 923번지 일원이고 면적은 8만9800㎡로 2종 일반주거지역이다.

9월 계산역북측구역 주택재개발추진준비위원회(가칭)을 구성했다.

재개발추진위원에에 따르면 토지 등 소유자는 1268명이 있다.

12월 중 사전검토요청서 및 정비계획동의서 접수를 목표로 현재 동의서를 징구하고 있다.

◆ 계산3구역 재개발 추진

계산3구역(가칭)은 인천지하철 1호선 임학역~계산역 좌측 노후 주택가 지역이다.

앞서 살펴봤던 계산역 북측 구역과 비슷한 시기에 재개발 움직임이 시작됐고 현재 추진위가 구역지정을 위한 동의서를 징구하고 있다.

계산역 북측 구역과 대체로 비슷한 여건이지만 구역이 훨씬 넓다.

매물현황도 계산역 북측 구역과 비슷하다.

추진면적은 25만1천㎡로 2종 일반주거지역이다. 토지 등 소유자는 4026명이다. [장인석 착한부동산투자연구소 대표]
 
<저작권자 © 채널Who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